영화판 '치인트' 제작 확정…박해진, 유정 역 최종 낙점

내년 여름 개봉 목표


[권혜림기자] 웹툰 원작의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 박해진 주연의 영화판 제작을 확정했다.

24일 영화 '치즈인더트랩'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영화 제작 사실을 공식화했다. 영화 및 드라마 제작사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대표 이동호, 황지선)와 중국 한미(상해)영사문화유한회사 공동으로 영화 제작을 확정했다는 것이 그 내용이다.

제작사 측은' "웹툰 '치즈인더트랩'의 원작자인 순끼 작가가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와 정식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이와 더불어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유정 역을 맡았던 배우 박해진 또한 고심 끝에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투자는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와 함께 북경육합스노영사문화매체유한회사가 공동으로 맡을 전망이다. 차이나필름, 싱메이에서 공동 배급을 맡는다. 내년 여름 개봉을 목표로 내년 초 크랭크인할 계획이다.

이하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영화 ‘치즈인더트랩’ 제작과 관련하여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

그 동안 웹툰 ‘치즈인더트랩’의 영화화와 관련하여 여러 논의가 이어진 가운데, 영화 및 드라마 제작사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이동호, 황지선 대표)와 중국 한미(상해)영사문화유한회사 공동으로 영화 제작을 확정했음을 공식적으로 밝히는 바입니다.

이를 위해 웹툰 ‘치즈인더트랩’의 원작자인 순끼 작가가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와 정식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이와 더불어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유정 역을 맡았던 배우 박해진 또한 고심 끝에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최종 결정하였습니다.

영화 ‘치즈인더트랩’은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와 함께 북경육합스노영사문화매체유한회사가 공동 투자를 하고 완다, 차이나필름, 싱메이에서 공동 배급을 맡았으며, 내년 여름 개봉을 목표로 내년 초부터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추후 관련 진행 사항은 재차 전달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