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이세영,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합류…'뱀탐' 이후 두달만


'아이가 다섯' 후속, 8월 말 첫 방송 예정

[김양수기자] 배우 이세영(24)이 KBS 새 주말극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 합류한다.

12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이세영은 극중 미도 어패럴의 둘째딸이자 효주(구재이 분)의 이복 동생 민효원 역으로 출연한다. 구김살 없는 성격에 철없는 말괄량이로, 흙수저 취업준비생 태양(현우 분)과 러브라인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극본 구현숙 연출 황인혁 제작 팬 엔터테인먼트)은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맞춤양복점 월계수 양복점을 배경으로 사연 많은 네 남자의 눈물과 우정, 성공 그리고 사랑을 그린 작품.

이세영은 영화 '아홉살 인생' '여선생vs여제자' '열세살 수아' '피끓는 청춘', 드라마 '대장금' '보고싶다' '결혼의 여신' '트로트의 연인' 등에서 활약해온 아역 출신 연기자. 지난 달 종영한 OCN '뱀파이어 탐정'에서 한겨울 역으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는 배우 신구, 김영애, 이동건, 조윤희, 차인표, 오현경, 라미란, 박준금, 현우, 지승현, 구재이 등이 출연한다. '아이가 다섯' 후속으로 8월 말 첫 방송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