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김종필 감독 선임 "챌린지 4강 PO 가겠다"

안양공고 출신으로 구단 정서 이해, 미래 맡길 적임자 판단


[이성필기자] FC안양이 김종필 전 충주 험멜 감독을 제3대 사령탑으로 선임했다.

안양 구단은 23일 김종필 감독의 선임을 알렸다. 안양공고 출신인 김 감독은 그동안 꾸준히 안양 사령탑 부임설이 돌았고 이번에서야 기회를 얻었다.

안양공고 출신인 김종필 감독은 산업은행과 대우 축구단에서 현역 생활을 했다. 1983년 안양중 감독으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해 1990년 안양공고 감독으로 부임, 2005년까지 15년 동안 총 11차례의 우승을 이끌어내며 지도력을 인정 받았다.

2005년에는 홍익대 감독으로 부임, 2011년 U리그 우승 등 8년 간 총 4번의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2013~!2015년 챌린지(2부리그) 충주 험멜을 지도했다.

안양 구단 관계자는 "안양에서의 오랜 지도자 경력으로 구단 정서를 잘 이해하는 인물이다. 현장에서 많은 경력이 있어 안양의 미래를 맡길 적임자라고 판단했다"라고 김 감독 선임 배경을 전했다.

김 감독은 "2017년 목표는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이다. 최선을 다해 안양의 축구 부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성필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