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한은정 한집 산다…MBC '발칙한 동거' 출연


"김구라, 까칠함 벗고 츤데레 반전 매력 발산"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배우 한은정의 실제 집에 이사를 가 셋방살이를 시작한다.

김구라와 한은정은 MBC 설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발칙한 동거-빈방있음'의 집주인과 방주인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블락비 피오와 홍진영, 김신영, 우주소녀와 오세득에 이어 마지막 출연자로 합류하며 라인업을 완성했다.

'발칙한 동거' 측은 "마지막 집주인으로 섹시함은 물론 동안 미모까지 소유한 여배우 한은정이, 실제 그녀의 집에 들어갈 방주인은 김구라로 확정돼 촬영을 끝마쳤다. 두 사람의 발칙한 동거 케미를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발칙한 동거'는 전혀 다른 성향과 개성을 가진 스타들이 실제 자신이 거주하는 집의 빈 방을 다른 스타들에게 세를 내어 주며 벌어지는 일상을 가감 없이 보여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집주인과 방주인의 관계로 만난 이들의 시트콤보다 재미있고 드라마보다 현실적인 동거 라이프를 통해 다양하고 리얼한 인간 관계의 소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은정은 각종 드라마와 영화 속에서 러블리하고 섹시한 여배우로 큰 사랑을 받았다. 뷰티 프로그램,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선보인 솔직 당당함 그리고 센스 넘치는 입담 실력, 꾸밈 없는 털털함까지 선보였던 바 있다. '발칙한 동거'에서 한은정의 취향과 개성을 엿볼 수 있는 실제 그녀의 러브 하우스와 리얼 라이프가 공개된다.

한은정의 집에서 방주인으로 셋방살이를 하게 된 김구라는 특유의 무뚝뚝함과 까칠함을 벗어 던지고, 아름다운 여배우와의 동거 생활에서 뜻밖의 깜짝 놀랄 츤데레 반전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발칙한 동거-빈방있음' 제작진은 "새로운 시도로 어디서도 보지 못한 신개념 관찰 리얼리티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한은정-김구라, 우주소녀-오세득, 피오-홍진영-김신영까지 개성 넘치는 스타들이 집주인과 방주인으로 새로운 관계를 형성하고, 서로 소통해 나가는 과정에서 이들이 어떤 발칙함과 신선한 케미를 보여줄지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발칙한 동거-빈방 있음'은 설 연휴 기간 내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