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끼줍쇼' 설현, 외국인 가족과 한끼 성공할까


이경규-강호동과 서래마을 찾아 프랑스인들 만나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대세돌' 설현이 외국인 가족과의 한끼 식사에 도전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JTBC 식큐멘터리 '한끼줍쇼'(연출 방현영) 15회에서는 AOA의 설현이 밥동무로 합류, 이경규-강호동과 함께 서래마을을 찾는다.

'서울 속의 프랑스'라 불리는 서래마을은 국내에 거주하는 프랑스인 중 40%가 살고 있는 곳으로, 동네 곳곳에 프랑스 문화가 스며들어있다. 서래마을을 찾은 규동형제는 "청담동과 평창동을 합쳐놓은 것 같다"며 첫 느낌을 표현했고, 설현은 "그들이 사는 세상 같다"며 큰 저택과 빌라에 대한 감상평을 남겼다.

서래마을에서는 어렵지 않게 프랑스인들을 만날 수 있었다. 강호동은 핸드폰 번역기를 이용해 국적을 가리지 않는 소통을 시도했다. 주민들은 설현을 알아보며 반가워 했지만, 이내 강호동의 일방적인 소통에 지쳐 도망치고 말았다.

한편, 설현과 규동형제는 한 끼를 위해 벨을 누르던 중 프랑스인이 거주하는 집을 찾게 되었다. 설현에게 노하우를 전수하며 큰소리치던 규동형제 역시 막상 외국인을 마주하자 영어, 불어, 일어 등 다양한 언어를 사용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집 주인은 이들의 한 끼 제안을 수락했고, 이에 출연진은 물론 제작진도 놀라 횡설수설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규동형제와 설현이 외국인과의 저녁 한 끼에 성공할 것인지는 오는 25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 공개된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끼줍쇼' 설현, 외국인 가족과 한끼 성공할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