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숙집딸들' PD "여배우 5人 섭외과정 쉽지 않았다"


"'고품격 부티크 토크쇼'라고 소개하며 여배우들 섭외"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하숙집 딸들' 정희섭 PD가 다섯 여배우들의 섭외 과정을 공개했다.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신관 웨딩홀에서 열린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하숙집 딸들' 제작발표회에서 정희섭 PD는 "프로그램 준비하면서 제일 많이 들은 게 '드라마냐 시트콤이냐'라는 질문"라며 "배우들은 당연히 연기를 잘하지만 배우들이 예능도 잘 할 수 있다는 걸, 더 재밌을 수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하숙집 딸들'은 하숙집에서 벌어지는 리얼 시추에이션 버라이어티. 팜므파탈 하숙집 여주인 이미숙과 제각기 아빠가 다른 네 딸 박시연, 장신영, 이다해, 윤소이, 그리고 만년 개그 고시생 박수홍과 이미숙의 남동생 이수근이 출연한다.

정희섭 PD는 여배우 섭외과정에 대해 "배우들의 예능 출연결정이 쉽지 않았다. 섭외당시 '고품격 부티크 토크쇼'라고 소개했다"며 "이것저것 다 하고싶어서 '시추에이션 리얼 토크버라이어티'로 정했다.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과 빅 재미 줄수 있다면 뭐든 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하숙집 딸들'은 14일 밤 11시10분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