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민지 "2NE1 탈퇴 후 솔로 활동, 외로웠다"


"2NE1, 영원히 가슴 속에서 잊히지 않길"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솔로 활동을 마친 공민지가 투애니원 활동 당시를 떠올리며 외로움을 고백했다.

24일 '더스타' 매거진 7월호는 공민지의 카리스마 넘치는 화보를 공개했다. 블랙 컬러의 개성 있는 스트릿 룩과 볼드한 주얼리 등으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공민지는 "솔로 앨범은 성숙해진 내 모습과 가능성을 보여준 것 같다. 나에게는 일기장 같은 앨범"이라며 첫 솔로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친 소감을 전했다.

해체한 걸그룹 투애니원(2NE1)의 팬들을 향해서는 "우리 그룹이 영원히 가슴속에서 잊히지 않는 존재이길 바란다"고 전했다. 그룹을 탈퇴하고 홀로 외롭진 않았냐는 질문에는 "아무래도 같이 했던 걸 혼자 하려다 보니 외롭긴 했다. 우리는 항상 시끌벅적했고 에피소드도 많았으니까 아쉬웠다"고 털어놨다.

공민지는 최근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2'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팬들을 만났다. 그는 "예능감이 있는 편이 아니지만 꾸미지 않은 나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그동안 무대만 보고 나를 무서워하거나 신비주의 이미지가 있었는데 털털하고 밝은 면이 있다는 걸 알리고 싶었다"고 전했다.

지금의 소속사 뮤직웍스를 선택한 이유를 묻자 "소속사 식구인 백지영 언니가 잘 챙겨줬었다. 그러다 보니 믿을 수 있는 부분이 많아졌다"며 "가족 같은 회사 분위기가 좋다"고 답했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