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BS연기대상]안재홍·우도환·김세정·류화영, 신인상 수상


류화영 "몸 아끼지 않는 배우 되겠다"며 눈물 쏟아내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배우 안재홍과 우도환, 김세정, 류화영이 'KBS 연기대상' 남녀신인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17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사회는 남궁민, 이유리, 박수홍이 맡았다.

남자신인상은 '쌈, 마이웨이' 안재홍과 '매드독' 우도환에게 돌아갔다. 여자신인상은 '학교2017'의 김세정과 '아버지가 이상해' '매드독'의 류화영이 수상했다.

안재홍은 "'쌈, 마이웨이'는 청춘들에게 힘내라고 응원하기 보다는 잘 하고 있다고 말해주는 메시지가 좋았다. 여러분에게도 그렇게 와닿았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우도환은 "상이 무겁다. 짊어져야 할 책임감인 것 같다"라며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사람냄새 나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전했다.

김세정은 "누군가의 창작물에 누가 되지 않는 연기자가 되겠다"라며 메모장에 적어온 명단을 읽어내렸다. 류화영은 "몸 아끼지 않는 여배우 되겠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날 남자신인상에는 김선호, 김정현, 송원석, 안재홍, 우도환, 이태환, 장기용, 준호 등이 후보에 올랐다. 여자신인상 후보에는 김세정, 류화영, 보나, 서은수, 임화영, 표예진 등이 이름을 올렸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사진 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BS연기대상]안재홍·우도환·김세정·류화영, 신인상 수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