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임원희, "신소율과 부부 연기해요" #행복한 짠희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배우 임원희와 신소율이 7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늦여름'(감독 조성규) 야외무대무사에 참석하고 있다.

이번 부산국제영화제에는 총 79개국, 232편의 영화가 초청됐다. 부산 영화의 전당과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 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 등의 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조이뉴스24 부산=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