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열의 음악앨범' 김고은 "'도깨비' 정해인과 재회, 자존감 높아졌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유열의 음악앨범' 김고은이 '도깨비'에 이어 다시 한번 정해인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진행된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감독 정지우 제작 무비락, 정지우 필름, 필름 봉옥) 제작보고회에서 김고은은 "정해인과 쿵짝이 잘 맞았다"라며 "굳이 말하지 않아도 받아들여주는 게 있더라"고 전했다.

두 사람은 드라마 '도깨비'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당시 정해인은 김고은이 짝사랑하는 야구부 오빠로 등장했다. 김고은은 "'도깨비' 때보다 자존감이 높아졌다. 일방적 짝사랑 아니니까"라며 "그게 흐뭇했다"라고 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음악처럼 우연히 만난 미수(김고은 분)와 현우(정해인 분)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마주처나가는 과정을 그린 레트로 감성 멜로 영화.

정해인은 "김고은의 리액션이 좋았다. 매 신마다 보여주는 반응이 재밌었고, 에너지가 좋았다"라며 "자연스럽게 녹아들었고, 연기 하면서 위로를 많이 받았다"고 전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8월 중 개봉한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사진 정소희 기자 ss082@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열의 음악앨범' 김고은 "'도깨비' 정해인과 재회, 자존감 높아졌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