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사자 김형준, '컬투쇼' 깜짝 전화연결…"지뢰찾기 게임 중이었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그룹 태사자의 김형준이 '두시탈출 컬투쇼'를 통해 자신의 일상을 전했다.

25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스페셜 DJ 홍현희와 가수 최재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홍현희가 "태사자, 특히 김형준 씨의 팬이었다"고 밝혔고 최재훈은 "김형준과 친분이 있다"고 말했다.

[사진=김형준 인스타그램 계정 갈무리]

이에 DJ 김태균이 깜짝 전화 연결을 제안했고 최재훈은 곧바로 김형준에게 전화를 걸었다.

김형준이 전화를 받지 않아 깜짝 출연이 무산되는 듯했지만 몇 분 뒤 최재훈에게 전화가 걸려오면서 통화가 성사됐다.

김형준은 무얼 하고 있었냐는 질문에 "지뢰찾기 게임을 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형준은 또 "이렇게 청취자 여러분에게 인사를 하게 돼 반갑다"며 "홍현희 씨와는 다른 방송에서 뵌 적이 있다. 너무 좋아해 주셔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김형준은 이어 DJ 김태균이 '컬투쇼' 출연을 부탁하자 "꼭 그렇게 하겠다"고 화답했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