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X영탁, '음악중심'도 접수…이문세 '옛사랑' 완벽 커버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트로트 신드롬의 주인공 임영웅과 영탁이 '쇼!음악중심'에서 환상적 케미의 컬래버 무대를 선사했다.

임영웅과 영탁은 11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가수 이문세의 '옛사랑' 스페셜 컬래버 무대로 환상의 호흡을 보여줬다.

이날 임영웅과 영탁은 가수 이문세의 '옛사랑'을 자신들만의 스타일로 커버하며 새로운 감성을 만들었다. 특히 깊은 감정선까지 완벽히 표현해내는 임영웅과 영탁의 섬세한 목소리가 듣는 이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임영웅과 영탁이 '음악중심'에 출연해 개성있는 무대를 선보였다, 사진=MBC '쇼!음악중심']

또 이날 임영웅은 자신의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를 특유의 매력적인 보이스로 열창했다. 임영웅의 아름다운 보이스와 섬세한 감성이 어우러진 사운드로 듣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쇼! 음악중심' 첫 출연한 영탁 역시 '미스터트롯'을 강타한 '찐이야' 무대를 꾸며 보는 이들을 절로 웃게 만들었다. 완벽한 무대 매너와 흥 돋는 간드러진 음색으로 환상의 무대를 만들며 첫 출연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특히 이날 '쇼! 음악중심' 제작진은 임영웅과 영탁의 특별 출연에 대기실에 특별 현수막을 선물하는 등 이들을 향한 가요계의 뜨거운 관심과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한편 임영웅과 영탁은 대한민국의 트로트 바람을 불러일으킨 TV조선 '내일은 미스터 트롯'에서 나란히 진(眞)과 선(善)을 수상하며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