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측 "원정도박 의혹, 전혀 사실무근…현재 드라마 촬영중"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권상우 측이 과거 도박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21일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 측은 조이뉴스24와 전화통화에서 "과거 도박 의혹은 전혀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지난 20일 유튜버 김용호는 개그맨 강성범과 한류스타 A씨의 원정 도박을 주장하며 저화질 사진 등을 공개했다. 김용호는 강성범이 필리핀 카지노에서 사회를 보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그가 필리핀 카지노의 VIP라 주장했다. 이어 한류스타 A씨 역시 원정 도박을 했다고 주장했다.

배우 권상우가 과거 원정도박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사진=정소희기자]

권상우는 현재 SBS '날아라 개천용'을 촬영 중인 상황. 촬영 현장에서 말도 안되는 소식을 전해듣고 당황해 했다고.

함께 의혹을 받은 강성범 역시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다 사실무근이다. 유튜브를 통해 전면 반박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권상우가 출연하는 SBS '날아라 개천용'은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