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우, 음주운전 혐의 적발 "불미스러운 물의 일으켜 죄송"(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배우 배성우가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됐다.

경찰에 따르면 배성우는 지난달 음주운전 위반 혐의로 입건됐다.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으로 알려졌다.

배성우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이와 관련, 배성우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10일 조이뉴스24에 "불미스러운 일로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사죄 말씀 드린다. 이유 불문 배성우와 소속사는 책임을 깊게 통감하고 있다"며 "심려를 끼쳐 죄송하고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현재 배성우는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에서 정의 구현에 앞장서는 열혈 기자 박삼수 역을 연기 중이다. 배성우는 음주운전 적발 이후에도 드라마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

소속사는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하여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조만간 배성우를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한편 배성우는 1999년 뮤지컬로 데뷔해 영화 '더킹', '안시성',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등에 출연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아래는 아티스트컴퍼니 공식입장 전문이다.

아티스트컴퍼니입니다.

우선 이렇게 불미스러운 일로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드립니다.

이유를 불문하고 배성우씨와 소속사는 변명의 여지없이 책임을 깊게 통감하고 있습니다.

배성우씨를 지켜봐주신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고,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하여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