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옥의 귀환"…엄정화, 22일 신곡 발매 '3년 만의 컴백'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만옥' 엄정화가 가수로 돌아온다.

엄정화는 오는 22일 신곡 발표를 확정하고 최근 컴백 막바지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가수 컴백은 지난 2017년 발매한 정규 10집 ‘The Cloud Dream of the Nine’ 이후 약 3년 만이다.

가수 엄정화가 22일 신곡을 발표한다. [사진=싱글즈]

엄정화는 세대를 뛰어넘는 트렌디세터로 가수와 배우 두 영역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대중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가수로서는 '배반의 장미' 'Poison' '초대' '몰라' '페스티벌' '다가라' 'D.I.S.C.O' 등 수많은 메가 히트곡을 발표하며 독보적인 음악 스타일과 레전드 무대로 가요계의 대표 디바 자리를 굳건히 해왔다.

최근에는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결성한 프로젝트 그룹 환불원정대를 통해 '부캐릭터' 만옥으로 친근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해 큰 인기를 끌었다. 환불원정대로 발표한 음원 'DON’T TOUCH ME' 또한 발매와 동시에 각종 음원 차트를 올킬하는 등 가수 엄정화의 화려한 귀환에 팬들 역시 뜨겁게 화답했다.

앞서 엄정화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녹음실로 추정되는 장소의 사진을 기습 공개, 새로운 음악적 활동을 암시하며 갖가지 기대와 추측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환불원정대 활동에 이어 본연의 색깔과 개성을 듬뿍 담아낼 이번 신곡에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