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SBS 연기대상]'우수상' 김유정 "10년 함께한 前소속사 감사" 눈물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2020 SBS 연기대상' 김유정이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9시부터 생방송된 '2020 SBS 연기대상'에서는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이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김유정이 '2020 SBS 연기대상'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사진=SBS]

김유정은 "'편의점 샛별이' 팀 분들 감사하다. 그 분들이 있었기에 샛별이가 있었다"고 말한 뒤 "꼭 말하고 싶었던 분들이 있다. 10년간 함께 했던 전 소속사 싸이더스hq 분들을 얘기하고 싶었다. 그동안 상을 받아도 한 번도 말을 하지 못해서"라고 말하며 눈물을 쏟았다.

이어 김유정은 "올 한 해 바빴지만 우수했는지는 모르겠다. 집에 가서 시간을 돌아보겠다. 지금 이 순간에도 방역을 위해 애써주시는 많은 분들 고생하셨다. 조금 더 건강하고 많이 웃을 수 있는 새해가 왔으면 한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