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2021 BMF'의 마지막 주인공 '최종 라인업 완성'


[조이뉴스24 박재덕 기자] 골든차일드가 BBANGYA TV(빵야 TV)가 주최하는 ‘2021 BMF(BBANGYA MUSIC FESTIVAL)’의 마지막 주인공으로 이름을 올렸다.

‘2021 BMF'는 2021년 첫 대규모 글로벌 온라인 스트리밍 옴니버스 유료 콘서트로, 지난 12월 28일부터 순차적으로 공연 라인업을 공개하며 페스티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골든차일드가 4일 낮 12시 마지막 라인업으로 확정되며 퍼즐을 완성시켰다.

골든차일드 [사진=빵야 TV]

골든차일드(Golden Child)는 2017년 8월 28일에 데뷔한 울림엔터테인먼트 소속 10인조 보이그룹으로 데뷔곡 ‘담다디’를 비롯해 ‘너라고’, ‘렛미(Let Me)’ 등을 발표했다. 지난 10월에는 타이틀곡 ‘원’을 발표했으며, 컴백 6일 만에 1위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이로써 '2021 BMF'의 최종 라인업은 몬스타엑스, 에이비식스(AB6IX), 있지, 로켓펀치, 골든차일드로 완성됐다.

주최사이자 주관사인 빵야TV(BBANGYA TV)는 다수의 언택트(비대면) 공연 경험을 통해 알고 있는 팬들의 니즈를 깊이 이해하고 '온터랙티브'(온라인+인터렉티브)한 웹 페이지를 통해 채팅 창을 활용해 팬과 아티스트의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강화하는데 힘썼다. 또한 전세계 20개국 유명 티켓사들과 협력해 티켓판매를 오픈한다.

빵빵한 라인업에 11,000원의 저렴한 티켓가격으로 혜자 콘서트라는 칭호를 얻고 있는 ‘2021 BMF(BBANGYA MUSIC FESTIVAL)’는 1월 16일에 BBANGYA TV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조이뉴스24 박재덕 기자 aval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