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논란' 스키즈 현진, 자필 사과문 "만나서 직접 사과, 깊이 반성한다"(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폭의혹에 대해 자필사과문을 게재했다.

스트레이키즈 현진은 26일 스트레이키즈 공식 인스타그램에 "학창시절 잘못된 언행으로 상처를 받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남을 배려하는 방법을 몰랐던 말과 행동들이 다른 사람들에게 상처를 줬다는 걸 깨달았다. 늦었지만 깊이 반성하겠다"고 자필사과문을 올렸다.

스트레이키즈 현진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이어 현진은 "의도했든 의도하지 않았든 상관 없이 누군가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드린 건 절대로 용서받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 사과를 하고 사과를 받아줬다고 해서 과거 내가 남긴 상처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기에 깊이 반성한다"고 밝혔다.

현진은 "나로 인해 상처를 받은 분들에게 직접 만나 사과를 하고 또 이 글을 통해 용서를 구하는 말을 전할 수 있게 해줘서 염치 없지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며 "학창 시절 부적절한 언행으로 상처받은 다른 분들께도 글로나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트레이키즈 현진은 최근 중학교 동창이라 주장한 A씨에 의해 학폭 논란에 휘말렸다. A씨는 폭로글을 통해 현진으로부터 이유 모를 폭력을 당했다며 "어떠한 이유로도 폭력은 정당화 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 어렸다는 이유로 행해진 폭력이 정당화되지 않길 바라며 직접적인 사과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현진 자필사과문 전문이다.

스트레이키즈 현진 자필사과문 [사진=스트레이키즈 공식 인스타그램]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