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그램] 윤종훈, 이용녀 유기견센터 봉사활동 "천사를 보았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셰프 이연복이 '펜트하우스2' 윤종훈의 미담을 전했다.

이연복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천사를 보았다"는 글과 함께 윤종훈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연복, 윤종훈이 봉사활동에 나섰다. [사진=이연복 인스타그램]
이연복, 윤종훈이 봉사활동에 나섰다. [사진=이연복 인스타그램]

이어 이연복은 "이용녀 선생님 유기견센터에 화재로 인해 너무 절망스러운 순간에도 많은 온정에 감동 받았다. 지금 촬영에 정신 없을텐데 '펜트하우스'의 윤종훈이 봉사를 같이 하고 있다"라며 "다시 한번 스타도 인간임을 증명했다.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또 이연복은 "#사지말고입양하세요"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윤종훈은 현재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에서 하윤철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