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브레이브걸스 "역주행 불씨, 이번엔 달랐다…국군장병 보은"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 브레이브걸스가 역주행 신화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롤린'으로 역주행 신화를 쓴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출연했다.

'유퀴즈' 브레이브걸스 [사진=tvN]

이날 브레이브걸스는 역주행 인기를 실감하냐는 질문에 "아직까지 1위 실감이 안 난다. 1위 할 수 있을지 몰랐다. 조금씩 스케줄이 많아지고 있어서 실감이 난다"고 말했다.

유정은 "밥도 못 먹고 잠도 못 자고 스케줄을 한다는 말을 들었는데 우리는 너무 일이 없다보니까 항상 잘 먹고 잘 잤다. 하지만 지금은 차량으로 이어올 때도 전화 인터뷰를 할 정도다"고 말했고, 민영은 "유재석과 조세호를 보니까 인기 실감이 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역주행 시작은 국군 장병들의 댓글 모음 영상에서 시작됐다. 유나는 "이러다가 또 말겠지 생각했다. 왜냐면 우리가 역주행 할 수 있는 기회가 수 차례 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민영은 "이번엔 불씨가 커지는게 달랐다. 댓글들이 다 국군 장병 여러분이었다. 다들 군번을 적으면서 '우리가 도와주자'라고 댓글을 달더라. 우리가 갚을 차례라더라"고 말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