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베르토子' 맹레오→'홍인규女' 홍채윤, '병아리 하이킥' 합류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방송인 현영, 하승진, 홍인규, 알베르토의 2세들이 '병아리 하이킥'에 출연한다.

26일 밤 첫 방송되는 MBN, NQQ의 '병아리 하이킥'은 끝장나는 선생님의 동네 학원 출격 버라이어티. '연예인 태권도 사범단'으로 하하, 김동현, 나태주, 김요한, 태미가 출연하는 가운데, '병아리 관원'들이 결정됐다.

방송인 알베르토, 현영, 하승진, 최서희, 홍인규, 이로운이 '병아리 하이킥'에 합류한다.(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사진=소속사 제공]

현영의 아들 최태혁(5) 군을 비롯해, 하승진의 딸 하지해(5) 양, 홍인규의 딸 홍채윤(5) 양, 알베르토의 아들 맹레오(6) 군이 출격하는 것. 또한 키즈 셀럽으로 SNS에서 유명한 이로운(5) 군과 최서희(6) 양도 합류하면서 총 여섯 명의 '병아리 관원단' 라인업이 완성됐다.

현영이 아들 태혁 군과 예능에 고정으로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농구선수 출신 하승진의 딸 하지해 양은 하승진의 유튜브 채널에 종종 등장해 '귀염뽀짝'한 모습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아 왔다. 홍인규의 딸인 홍채윤 양은 샘 해밍턴의 아들 벤틀리의 친구로 예능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의 아들 맹레오 군은 태어날 때부터 '완성형 미모'로 '랜선 이모'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은 바 있다. 이로운 군과 최서희 양 역시, 인형 같은 외모와 다양한 모델 활동을 통해 SNS에서 유명한 '키즈 셀럽'이다.

제작진은 "현영, 하승진, 홍인규, 알베르토가 2세와 동반 예능에 출연해 자연스럽게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라며 "총 6명의 관원들은 5~6세의 어린 나이지만 '연예인 태권도 사범단'과 함께 무럭무럭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무공해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26일 월요일 밤 11시 첫방송.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