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놀토' 아이유 '코인'→브레이브걸스 '운전만해' 정답 성공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놀라운 토요일'에서 아이유 '코인'과 브레이브걸스 '운전만해'가 출제됐고 정답을 맞췄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게스트로 멤버 트레저 지훈, 박정우가 출연했다.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 아이유의 '코인'과 브레이브걸스의 '운전만해' 모두 가사 맞추기에 성공했다. [사진=tvN ]

이날 야채곱창을 걸고 출제된 노래는 아이유의 '코인'이었다. 이에 키는 "'코인' 뮤직비디오 리액션 영상을 찍었다"라고 자신감을 내비쳤고 지훈은 "음악방송 MC를 하면서 봤던 무대도 생각난다"라고 말했다.

출제 구간을 듣고 키는 "됐다"라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만들었고 문세윤은 "들리지만 남는 게 없다"라며 멤버들의 공감을 샀다.

해당 구간은 '최악의 패를 가지고 싹 쓸어 한 수 배우고 싶음 더 예의 있게 굴어 승리를 손에 꽉 잡아 말아 쥐어'다. 트레저와 피오가 활약한 덕분에 비교적 빠르게 야채곱창을 먹을 수 있었고 태연은 '곱창'으로 2행시를 했다. 그는 "'곱'창을 트레저 덕분에 먹었어요. 트레저의 앞날이 '창'창하네요"라고 센스를 발휘했다.

간식 게임에서는 더블뺑오쇼콜라를 걸고 가수의 첫 1위 곡을 맞추는 게임이 진행됐다. 키가 가장 먼저 정답을 맞췄고 넉살, 지훈, 문세윤, 박나래, 신동엽, 한해, 태연, 정우 순으로 간식을 맞볼 수 있었다. 마지막 퀴즈에서 피오는 '사는 게 뭔지'를 '사는 게 먼지'라고 답해 간식을 먹을 수 없었다.

두 번째 가사 맞추는 퀴즈는 매운냉면, 부추만두를 걸고 진행됐다. 브레이브걸스의 '운전만해'였고 트레저는 "저희 활동 시기와 겹쳤다"라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출제된 구간은 '처음과는 너무 다른 사이 말없이 그냥 먹기만 해요 부쩍 줄어든 대화 속에'였다. 박정우는 "제 문제가 왔다. 이제 왔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하지만 원샷의 주인공은 키였다.

박정우는 MC 붐이 출제 구간 전부분을 알려주고 있는 사이 혼자 첫 줄의 가사를 알아냈다. 그는 넉살과 한해에게 "됐다"라고 말했고 멤버 모두에게 "첫 번째 줄을 알아냈다"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그는 "첫 번째 줄이 '처음과는 다른 우리 사이'였다"라고 했고 "앞 부분 가사를 듣고 흥얼거리다가 무의식적으로 노래가 나왔다"라고 알아낸 과정을 설명했다.

결국 멤버들은 '붐청아' 대신 전곡 다시 듣기 힌트를 쓰기로 결정했다.

몇 번의 상의 후 김동현이 "정답이 아닌 것 같다"라고 우려하자 정우가 정답존으로 향했다. 김동현은 "아닌 것 같다. 평생 분장 건다"라고 했지만, 정답이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