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측 "댄서 1人 코로나19 확진, 가수·제작진 선제적 검사"(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킹덤-레전더리 워'에 출연한 댄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Mnet '킹덤-레전더리 워' 측은 6일 조이뉴스24에 "5월 4일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분 중 한 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함께 무대를 한 더보이즈, 아이콘, SF9를 비롯 비투비,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등 전 출연진과 관련 스태프들이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킹덤' 비투비 아이콘 SF9 더보이즈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사진=Mnet]

'킹덤' 측은 "'킹덤' 녹화는 문진표작성, 발열체크, 출입문 소독기 설치 등 사전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했다.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며, 내부적으로 스태프와 출연진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킹덤' 측은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 덧붙였다.

아래는 '킹덤' 측 공식입장 전문이다.

지난 5월 4일 '킹덤' 녹화에 참여했던 댄서분 중 한 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금일 공유받았습니다.

'킹덤' 녹화는 문진표작성, 발열체크, 출입문 소독기 설치 등 사전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했습니다.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며, 내부적으로 스태프와 출연진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다만 함께 무대를 한 더보이즈, 아이콘, SF9를 비롯 비투비, 스트레이키즈, 에이티즈 등 전 출연진과 관련 스태프들이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출연진과 스태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방역 당국 지침에 따를 예정입니다.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습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