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진, 故제이윤 추모 "고맙고 미안하고 사랑해 엔젤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러블리즈 진이 故 제이윤(윤재웅)을 추모했다.

14일 오후 러블리즈 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이 된 제이윤과의 추억을 전했다.

그는 "언제나 나에겐 니 목소리가 최고야 라고 말해주던 오빠. 내 솔로앨범 꼭 같이 하기로 했으면서"라며 "오늘 날씨가 오빠처럼 너무 해맑다 그래도 다행인건 오늘 내 꿈속에선 늘 그랬듯 밝게 웃고 있더라"라고 했다.

러블리즈 진이 故제이윤을 추모했다. [사진=조이뉴스24 DB]

이어 "엔젤윤! 우리 다시 만나면, 만나게 되는 날 오빠 딱 한대만 때리고 씨게 안아줄게 잊지않고, 마음속에 고이 잘 간직할게 기억하고 추억하면서 그렇게 살아갈게"라며 "수고했어요 고맙고 미안하고 사랑해 보고싶다 엔젤윤"이라고 글을 맺었다.

엠씨더맥스 제이윤은 지난 13일 세상을 떠났다. 현장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으며 경찰 관계자는 "타살 혐의점이 보이지 않는다"라며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