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네오텍, 공공 대상 네이버클라우드 IaaS 공급한다


과기정통부 디지털서비스 시스템 등록…"공공 DT 적극 지원"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GS네오텍이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네이버클라우드가 제공하는 서비스형 인프라(IaaS)를 공급한다.

GS네오텍(대표 남기정)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서비스 전문계약제도'를 통해 공공부문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 IaaS 제공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3일 발표했다.

이번 IaaS 제공기업 선정으로 회사는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의 컴퓨트, 스토리지, 네트워킹, 데이터베이스(DB), 보안·관리 등 다양한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GS네오텍이 공급하는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은 글로벌 보안 인증인 'CSA STAR'를 보유하고 있다.

GS네오텍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서비스 전문계약제도'를 통해 공공부문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 IaaS 제공기업으로 선정됐다. [사진=GS네오텍]

또 보안·컴플라이언스 비용 절감, 운영체제(OS) 패치 자동화 등 IT운영 작업에서 업무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웹 기반 관리 도구도 제공한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3번 백업한 데이터를 분산 저장하는 스토리지 기술이 장점이다.

서정인 GS네오텍 IT사업본부 총괄은 "디지털서비스 이용지원시스템 등록으로 공공기관 대상 네이버클라우드 플랫폼의 IaaS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공공기관의 클라우드 전환을 통해 작업 생산성과 보안을 강화하고 운영 비용 최적화를 달성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을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