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조이NOW] 갓세븐 진영, '악마판사' 촬영 종료→'하이파이브' 열일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그룹 갓세븐 멤버이자 배우 진영이 '악마판사'에 이어 '하이파이브'로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14일 조이뉴스24 취재 결과 진영은 최근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극본 문유석, 연출 최정규) 촬영을 종료했으며, 강형철 감독의 영화 '하이파이브' 촬영을 이어간다.

배우 진영이 1일 오후 진행된 tvN 새 토일드라마 '악마판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tvN]
배우 진영이 1일 오후 진행된 tvN 새 토일드라마 '악마판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tvN]

출연을 예고했던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은 시즌제로 진행되기 때문에 '하이파이브' 이후 촬영이 진행될 예정이다.

'악마판사'는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라이브 법정 쇼를 통해 정의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드라마로, 진영은 배석판사 김가온 역을 맡아 지성과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다.

김가온은 라이브 법정 쇼를 이끄는 시범재판부 소속 배석판사로 권력이 타락하고 탐욕이 난무하는 디스토피아 사회에서 인간미(美)를 간직한 채 올곧은 정의와 진실을 추구하는 인물이다.

질풍노도의 청소년 시절을 보내며 각고의 노력 끝에 어엿한 판사가 된 입지전적의 캐릭터. 거친 풍파를 겪어본 그는 차곡히 쌓인 담력과 강단으로 강요한(지성 분)과 팽팽한 대립각을 세우고 있다.

이 과정에서 진영은 지성에 전혀 밀리지 않는 안정적인 연기력과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지성과 만들어내는 케미는 '악마판사'의 극적 재미를 한층 끌어올린다는 평가다.

갓세븐 멤버이자 '드림하이2', '사랑하는 은동아',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화양연화'와 영화 '눈발'을 통해 앞으로가 기대되는 배우로 성장한 진영은 현재 러브콜 1순위로 꼽히는 '대세' 배우이기도 하다. 이미 촬영을 마친 '야차'를 비롯해 강형철 감독의 '하이파이브',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 등 차기작들이 줄을 이을 정도. '악마판사'로 또 한번 연기적 성장을 보여준 진영이 앞으로 보여줄 '열일' 행보에 큰 기대가 쏠린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조이NOW] 갓세븐 진영, '악마판사' 촬영 종료→'하이파이브' 열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