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헝가리 2공장에 1,200억 지원금 받는다


[조이뉴스24 정미희 기자] SK이노베이션은 헝가리 정부로부터 배터리 공장 건설에 약 9,000만 유로(한화 1,209억원)의 지원금을 받는다고 18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약 9천450억원을 투자해 헝가리 코마롬에 연간 생산능력 약 10기가와트시(GWh) 규모로 유럽 2공장을 건설 중이다. 이 공장은 올해 중 완공해 내년부터 상업 가동에 들어간다. 이번 지원금 수령은 2공장 가동으로 인해 향후 발생할 경제효과와 고용창출 효과를 인정받은데 따른 것이다.

EU(유럽연합) 내에서 개별 국가가 특정 기업에 대규모 지원금을 지급할 때는 EU위원회의 승인을 반드시 받아야한다. EU위원회는 헝가리 정부가 SK이노베이션에 지급하려는 지원금의 타당성 여부를 지난해 9월부터 검토해 10개월만에 지급을 승인했다.

SK이노베이션이 헝가리 2공장 건설에 한화 약 1,200억원의 지원금을 받는다. [사진=SK이노베이션]

EU위원회는 SK이노베이션에 대한 지원으로, 유럽연합 내 경제를 균형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효과가 크다고 판단했다. 이로써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은 EU의 경제 발전과 소비자 후생 증진뿐 아니라 친환경 정책의 파트너로 확실하게 인정받게 됐다.

SK이노베이션은 최근 회사의 미래 비전과 전략을 발표한 '스토리 데이'에서 수주 잔고가 이미 전기차 1천400만대 이상에 해당하는 1테라와트시(TWh)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 수주잔고 규모는 글로벌 톱3에 해당한다.

/정미희 기자(jmh@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