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소속사' MNH, 1호 발라더 임상현 출격…25일 데뷔(공식)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NH엔터테인먼트의 첫 발라드 가수 임상현이 신보를 발매한다.

19일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가수 임상현이 오는 25일 디지털 싱글 '비가 오던 밤'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임상현 커밍순 포스터 [사진=MNH엔터테인먼트]

임상현은 청하, 밴디트(BVNDIT)의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 선보이는 발라드 가수로, 유재하 음악경연대회에서 동상을 수상하며 실력을 입증 받았고 다양한 커버 영상을 공개하며 실력파 보컬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임상현은 19일 신보 발매 소식을 알리며 공식 SNS에 커밍순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비에 촉촉이 젖은 풍경, 나무 기둥에 비스듬히 세워져있는 우산 등이 초록빛 색감으로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단정하고 차분한 느낌을 선사하고 있다.

그동안 MNH엔터테인먼트가 청하, 밴디트 등 파워풀한 댄스와 퍼포먼스를 앞세운 아티스트들을 배출해온 만큼 '1호 발라더' 임상현에 대한 기대와 궁금증도 크다. 안정적인 보컬 실력과 풍부한 감성을 갖춘 임상현이 향후 선보일 새롭고 활발한 행보에도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임상현은 '비가 오던 밤' 커밍순 포스터 이외에도 다양한 프로모션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신보에 대한 리스너들의 관심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한편, 임상현의 디지털 싱글 '비가 오던 밤'은 오는 25일 정오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