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머리카락 700모 심어...스무살때부터 탈모 관리"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기안84가 20대부터 탈모 관리를 했다고 밝혔다.

4일 주호민의 개인 유튜브 채널에는 '기안84 초대석 1부 : 오자마자 샤워 조지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주호민은 "기안84가 2년 전에 '나 혼자 산다'에 같이 머리 심으러 나올 거냐고 물어본 적이 있다"고 말을 꺼냈다.

기안84 주호민 [사진=유튜브 캡처]

이에 기안84는 "저는 지금 700모를 심었다. 약도 스무 살 때부터 먹었다"고 말했다.

이어 "어렸을 때부터 준비했다. 저는 준비를 했기 때문에 이렇게 됐고, 이쪽(주호민)은 준비하지 않아서 이렇게 됐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