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살 빠진 후 근황 '충격' 언급에 불쾌감 "건강한 다이어트"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출신 강인이 근황을 전했다.

강인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 사진과 함께 "충격은 아닌데"라며 "건강하게 다이어트 한 거다. 주변에서 걱정스러운 연락을 너무 많이 받는다"라고 했다.

강인이 다이어트를 통해 살을 뺐다고 밝혔다. [사진=강인 인스타그램]

앞서 방송인 엘제이는 강인과 함께 수영장에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엘제이는 "내가 너랑 둘이 여기를. 내 동생 알럽합니다"라며 강인과 호캉스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 강인은 예전보다 훨씬 날씬해진 모습으로 이목이 집중됐다.

이후 일각에서는 강인의 모습에 '충격'이라고 보도, 이에 불쾌감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