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오에 그래놀라까지…오리온, '스테이홈' 제품 온라인 매출 ↑


온라인 전용 상품·대용량 스낵 확대 등 스테이홈족 공략 강화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 소비자의 증가로 오리온 관련 제품 매출이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리온은 7월 온라인 채널 매출을 자체 분석한 결과, 간편대용식∙홈트∙홈술 안주스낵 등 '스테이홈' 관련 제품의 매출이 대폭 성장했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여름 휴가, 여가시간 등을 집에서 보내는 스테이홈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관련 제품들을 온라인으로 구매해 소비하는 경향이 두드러지고 있는 것이다.

간편대용식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와 '오!그래놀라바'는 집에서 간편하게 한끼 식사를 대신하려는 수요가 늘면서 전년 동월 대비 온라인 매출이 122% 증가,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했다. 집에서 운동을 즐기는 '홈트족'이 늘어남에 따라 닥터유 단백질바와 닥터유 드링크 단백질 등 닥터유 브랜드도 51% 성장했다.

오리온 '스테이홈' 제품들 [사진=오리온]

또한 저녁 6시 이후에 3인이상 식사 및 모임이 금지되면서 집에서 간단하게 술을 즐기려는 '홈술족'들의 안주 과자 소비가 늘며 스낵류 매출은 30% 상승했다. 특히 오징어땅콩, 꼬북칩, 오!감자 등을 조합해 가성비를 높이면서 한번에 여러 맛을 즐길 수 있는 '스낵번들' 제품의 매출은 두 배 넘게 대폭 증가했다.

이 같은 트렌드가 이어짐에 따라 오리온은 스테이홈족들을 위한 제품들을 강화해갈 방침이다. 오리온 놀이간식 캠핑편, 닥터유 홈트 간식 등 TPO와 소비자 수요에 맞춘 온라인 전용 기획 제품들을 지속 선보이는 한편,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와 닥터유 브랜드도 온라인에 특화된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지난달 포카칩 어니언맛, 스윙칩 볶음고추장맛 2종을 대용량 지퍼백 제품으로 출시한 데 이어 비스킷 제품들도 대용량 제품으로 출시해 안주과자에 대한 소비자 수요를 충족시켜갈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올 여름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짐에 따라 간편대용식, 홈트, 홈술과 관련된 제품들의 온라인 수요가 대폭 증가한 것을 확인 할 수 있었다"며 "변화하는 소비트렌드에 맞춰 온라인에서 손쉽게 구매해 집에서 즐길 수 있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