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괌 노선 사전 초과수하물 1개 무료


부가서비스 할인 프로모션…사전좌석지정 1만원 할인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진에어가 괌정부관광청과 함께 괌 노선을 대상으로 부가서비스 할인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진에어는 인천~괌 노선 예매 시 사용 가능한 사전 초과수하물 1개(23kg) 무료 쿠폰 및 사전좌석지정 1만원 할인 쿠폰을 선착순 100명에게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쿠폰의 사용 및 탑승 가능 기간은 10월 30일까지다.

해당 쿠폰은 진에어 프로모션 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항공권 발권 후 부가서비스 추가 구매를 통해 나누어 사용이 가능하다.

진에어가 괌 노선을 대상으로 부가서비스 할인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사진=진에어]

진에어는 코로나19에도 인천~괌 노선을 계속 운영해왔다. 7월 30일부터는 화요일과 금요일 주 2회 일정으로 운항하고 있다. 해당 노선의 편도 총액 최저 운임은 35만4천900원이다.

진에어는 "고객들이 선호하는 오전 출발 편성으로 교민 및 비즈니스 고객 등의 스케줄 계획이 보다 편리해지길 바란다"며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와 안전 운항으로 고객 분들이 안심하고 국제선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괌은 7월 4일부터 화이자, 모더나, 얀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완료했거나 입국 전 72시간내 발급받은 코로나19 PCR 음성확인서를 보유한 입국자를 대상으로 현지 격리를 면제하고 있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