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포토]항의하는 김기현, "공수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에 심각한 야당 탄압"


[아이뉴스24 김성진 기자] 사진 한 장만 있는 [포토] 기사가 아쉬웠나요? 그 아쉬움을 [아이포토]가 채워드립니다. [아이포토]는 스토리가 있는 사진 코너입니다. 아이뉴스24 기자들이 현장에서 찍은 사진을 스토리로 엮어 한 눈에 볼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아이포토]에 오셔서 멀티포토가 주는 생동감과 감동을 만끽하시기 바랍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편집자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 하는 가운데,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영장 확인 요청과 보좌관 등에 대한 PC 수색을 중지 요청하고 있다.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0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김웅 의원실을 압수수색한 데 대해 "심각한 야당 탄압"이라고 거세게 반발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심각한 야당 탄압이라는 생각이 든다. 우리 당으로 들어온 공익제보를 우리가 어떻게 처리하고 하는 건 정당의 문제지 공수처가 개입할 사안이 결코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의원은 지난해 4·15 총선을 앞두고 손준성 대검 수사정보정책관(현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으로부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최강욱·황희석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후보 등 범여권 인사들에 대한 고발 사주를 받아 당 법률지원단에 전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한편 공수처 수사3부(최석규 부장검사) 소속 허윤 검사 등 수사관 6명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 내 김웅 의원실에서 해당 의혹과 관련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 하는 가운데,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영장 확인 요청과 보좌관 등에 대한 PC 수색을 중지 요청하고 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 하는 가운데,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영장 확인 요청과 보좌관 등에 대한 PC 수색을 중지 요청하고 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수사관들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국민의힘 김웅 의원의 의원실을 압수수색 하는 가운데, 취재진이 몰려있다.

/김성진 기자(ssaj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