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진, 난데없는 외도설? "절대 아니거든요" 분노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방송인 배동성 딸 배수진이 난데없는 루머에 분노를 표했다.

배수진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외도요? 절대 아니거든요. 사람들 너무해. 이상한 소문 내지 마요. 제발"이라는 글을 남겼다.

배수진이 외도설을 극구 부인했다. [사진=배수진 인스타그램]

앞서 배수진은 성형 의혹에 여러 차례 휩싸인 바 있다. 당시 그는 "성형 안 했다. 시술도 안 했다. 딱 봐도 안 한 건데 이해가 안 간다"라고 적극적으로 성형 의혹을 부인했다.

이전에도 성형 의혹에 "옛날 사진 비교하면서 뭐라고 좀 하지 마라"라며 "저 안 예쁜 거 아는데, 외모 가지고 뭐라고 하지 말자. 그럼 진짜 성형 고민하게 된다"라고 강하게 해명했다.

배수진은 MBN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앞서 그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와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 이혼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