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추석 연휴 앞두고 현장 안전 점검


인근 병원이나 소방서 등 비상연락망 구축까지 완료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부영그룹이 다가오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건설현장 안전 점검에 나섰다.

부영그룹은 부영아파트 신축 공사현장 안전사고예방과 안전관리를 위한 건설현장 자체점검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통상 명절이나 연휴를 앞두고 건설현장에서 안전사고 발생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이에 부영그룹은 선제 대응으로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현장 안전관리 대책 수립해 사고 없는 현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부영그룹이 전남 여수 여수웅천택지지구 5-1, 5-2블록에 짓고 있는 신축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안전사고예방과 관리에 힘쓰고 있다. [사진=부영]

이번 안전점검은 추락 위험 예방조치, 집중호우로 인한 지반침하와 흙막이 붕괴 위험요인 관리, 공사현장 주변시설 점검, 가설과 울타리 점검, 현장 내 배수로 확보, 침사지, 하수관로 등으로 나눠 진행됐다.

이외에도 인근 병원이나 소방서 등의 비상연락망 구축을 완료했으며 비상근무조와 비상대기반을 미리 편성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최양환 부영그룹 대표이사는 "추석 연휴기간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와 재해예방사고 활동을 세밀하게 관리해 재해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