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x남지현, 자매 될까 "작은 아씨들' 출연 검토 중"(공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김고은과 남지현이 자매로 만날까.

남지현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24일 조이뉴스24에 "남지현이 '작은 아씨들'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김고은 남지현이 드라마 '작은 아씨들' 출연 제안을 받았다. [사진=CJ, 매니지먼트숲]

김고은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검토 중인 작품 중 하나"라고 전했다.

'작은 아씨들'은 우애 좋은 세 자매의 이야기를 담는 작품으로, '돈꽃', '왕이 된 남자', '빈센조'를 연출한 김희원 감독과 '마더'의 정서경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믿보배'로 불리는 남지현은 최근 공개된 티빙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이후 발빠르게 차기작을 정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게 됐다. 현재 방영 중인 티빙 '유미의 세포들'로 찰떡 캐릭터를 소화하고 있는 김고은이 남지현과 자매 호흡을 맞출지 이목이 집중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