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나주 첫 자이 '나주역자이 리버파크' 11월 분양


지하 3층~지상 최고 32층, 18개 동…전용 59~179㎡ 1554가구 규모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GS건설이 전남 나주에 첫 자이(Xi) 아파트를 선보인다.

GS건설은 전남 나주 송월동 일대에 '나주역자이 리버파크'를 오는 11월 분양한다고 30일 밝혔다.

나주역자이 리버파크는 지하 3층~지상 32층, 18개 동, 전용면적 59~179㎡ 1천554가구다. 전용면적별 가구 수는 ▲59㎡ 154가구 ▲84㎡ 1천54가구 ▲116㎡ 328가구 ▲131㎡ 5가구 ▲132㎡ 8가구 ▲179㎡ 5가구 등으로 구성됐다.

나주역자이 리버파크는 영산강과 인접해 조망권과 쾌적한 입지여건을 갖췄다. 단지 서측으로 금성산 자락이, 남측으로 영산강이 흐르고 있다. 일부 동에서는 영산강 조망이 가능하다.

단지 바로 남쪽 도보권에 종합운동장, 다목적체육관, 농구장, 축구장, 실내수영장, 인라인스케이트장, 게이트볼장 등이 마련된 나주 종합스포츠파크가 있다. 야구장, 축구장, 배드민턴장, 농구장 등을 갖춘 영산강 둔치체육공원도 인근에 있어 여가생활을 쉽게 즐길 수 있다.

나주역자이 리버파크 스케치. [사진=GS건설]

사통팔달 교통망도 갖췄다. 우선 KTX 나주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단지로 이를 통해 광주 송정역이 약 10분, 서울 용산역, 수서역까지 약 2시간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단지 가까이에 빛가람로, 13번 국도 등이 있어 차량을 통해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와 광주시까지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여기에 롯데마트(나주점), 나주시청, 나주법원, 나주세무서, 나주 문화예술회관, 나주종합스포츠파크 등 나주 도심의 주요편의시설들이 반경 약 1㎞ 이내에 있어 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나주는 비규제지역으로 1순위 청약자격 규제도 덜하다. 나주시를 비롯해 전남 및 광주 거주자 중 만 19세 이상이면서 청약통장가입기간이 6개월이 지나면 1순위 청약 자격을 얻을 수 있다. 유주택자와 세대원도 청약을 신청을 할 수 있다. 재당첨 제한도 없고, 분양권 전매 제한 기간이 없다.

한편, 견본주택은 전남 나주시 송월동(KTX나주역 인근)에 들어설 예정이다. 나주역자이 리버파크 입주는 오는 2024년 말 예정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