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이수만 직접 디렉팅, 추임새 '쯔쯔쯔'까지 재녹음"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에스파가 이번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당부했다.

5일 그룹 에스파(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 첫 미니앨범 'Savage'(새비지)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그룹 에스파 카리나가 5일 첫 미니앨범 'Savag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에스파 첫 미니앨범 '새비지'는 에스파가 지난해 11월 데뷔 이후 처음 선보이는 피지컬 앨범이다. '블랙 맘바', '넥스트 레벨'의 호성적 이후 내놓는 첫 앨범인만큼 리스너들의 기대감도 높다.

윈터는 "'새비지'는 광야에 가서 블랙 맘바와 만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조력자 나이비스가 본격적으로 등장한다. 블랙맘바와 맞설 수 있게 나이비스가 도움을 주는데 그 내용을 담고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설명했다.

이어 카리나는 "이수만 선생님이 디렉팅 하면서 코러스 부분에 추임새를 더 포인트를 주라고 했다. 그래서 유영진과 함께 '즈즈즈' 부분을 '쯔쯔쯔'로 녹음했다. 블랙맘바에게 '넌 우리에게 안 돼. 안타깝다'는 느낌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신보에는 타이틀 곡 'Savage'를 비롯해, 세계관 스토리를 담은 곡 'ænergy'(아이너지), 파워풀한 댄스곡 'I'll Make You Cry'(아윌 메이크 유 크라이), 긍정적 메시지 담은 'YEPPI YEPPI'(예삐 예삐), 톡톡 튀는 댄스곡 'ICONIC'(아이코닉), 서정적 멜로디의 팝 곡 '자각몽 (Lucid Dream)' 등 총 6곡이 수록됐다.

한편 에스파 신보 '새비지'는 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