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TV]유아인, '어머님이 조각가?' 부산 밝히는 잘생김~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배우 유아인이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에 넷플릭스 영화 '지옥'의 주연배우로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6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5일까지 10일간 영화의 전당을 포함해 센텀시티 등 부산 내 6개 극장 29개 스크린에서 총 70개국의 작품 223편을 상영한다. 상영작의 관람좌석은 50%만 운영하고, 작품 1편당 2~3회씩 선보인다.

배우 유아인이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김성진 기자 ]
배우 유아인이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김성진 기자 ]

/부산=정소희 기자(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