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서울 성수동에 MZ세대 겨냥 '오락실' 오픈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LG전자가 올레드 TV로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오락실을 운영한다.

LG전자는 10월 21일부터 12월 19일까지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패션 편집숍 '수피'에 430㎡ 규모 팝업스토어 '금성오락실'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모델들이 LG 올레드 TV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사진=LG전자]

금성오락실은 새로운 경험과 즐거움을 찾는 MZ세대를 위해 올레드 TV로 꾸민 뉴트로(New와 Retro의 합성어) 콘셉트의 이색 체험공간이다.

LG전자는 고객들이 금성오락실에서 게임뿐만 아니라 과거의 추억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도록 ▲올레드 게이밍 존 ▲라이프스타일 체험존 ▲금성오락실 굿즈를 즐길 수 있는 카페 공간 등으로 구성된 복합 문화 체험공간으로 꾸몄다.

올레드 게이밍 존에서는 과거 오락실에서 즐기던 추억의 게임부터 최신 콘솔 게임까지 10여 대의 LG 올레드 TV로 다양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특히 48형 올레드 TV 3대를 이어 붙여 만든 대형 디스플레이가 설치된 레이싱 게임존에서는 향상된 몰입감을 제공한다. LG전자는 신세계푸드와 협업해 다양한 분식과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카페 공간도 조성했다.

금성오락실은 발열체크, 손 소독 등 코로나 방역 기본 수칙에 준해 오락실과 카페 등 각 공간 내 수용인원 기준 순차적으로 입장할 수 있다. 금성오락실 방문을 원하는 고객은 오락실 입구에 마련된 접수처에서 체크인 후 금성오락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면 입장이 가능하다. 오락실 내 게임은 무료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LG 올레드 TV의 차원이 다른 화질과 게이밍 성능을 앞세워 새로운 경험을 추구하는 MZ세대와 적극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