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침마당' 함춘호 "전인권처럼 거친 노래 하고 싶었다"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아침마당'에서 함춘호가 원하던 음악의 방향이 달랐다고 밝혔다.

26일 오전 방송된 KBS 1TV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가수 한영애와 기타리스트 함춘호가 출연했다.

'아침마당'에 함춘호, 한영애가 출연했다.  [사진=KBS 1TV]
'아침마당'에 함춘호, 한영애가 출연했다. [사진=KBS 1TV]

이날 함춘호는 가수가 아닌 기타리스트로 활동을 바꾼 이유를 묻자 "노래 잘한다는 칭찬을 들었는데 마음속으로 하고 싶었던 것은 전인권 선배처럼 거칠고 짐승적인 거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제가 할 수 있는 건 가요에 최적화된 스타일이었다"라며 "근데 저는 전인권 선배처럼 하고 싶었고, 소리는 비슷하지 않았다. 어느 순간 기타를 치고 있더라"라고 웃었다.

기타 연주를 한 앨범의 수를 묻자 함춘호는 "가늠 안 된다. 저한테는 좋은 기회가 와서 좋은 앨범을 함께 할 수 있었다"라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침마당' 함춘호 "전인권처럼 거친 노래 하고 싶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