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위키미키 "라치카가 안무 짜줘, 통통 튀고 눈에 띄어"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위키미키가 라치카의 안무를 공개했다.

18일 그룹 위키미키(지수연, 엘리, 최유정, 김도연, 세이, 루아, 리나, 루시) 다섯 번째 미니앨범 'I AM ME.'(아이 엠 미)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그룹 위키미키(지수연, 엘리, 최유정, 김도연, 세이, 루아, 리나, 루시)가 18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I AM ME.'(아이 엠 미)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판타지오뮤직]

지수연은 "가수로서 위키미키 뿐만 아니라 20대 위키미키를 꾸밈없이 담아냈다. 20대를 받아들이는 우리의 마음을 노래했다"고 설명했다. 김도연은 "'케라라케' 라치카가 안무를 짜줬다. 통통 튀고 눈에 띄는 안무들이 많다"고 말했다.

'I AM ME.'는 올해로 데뷔 4주년을 맞이한 위키미키가 20대로서 온전한 '나'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은 앨범이다. 멤버들이 기획, 작사, 작곡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가장 위키미키스러운 음악과 매력으로 가득 채웠다.

한편 위키미키의 신보 '시에스타'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