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이다' 개그맨→수입차 판매왕 이동윤 "2년만 개그무대, 설렌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중고 수입차 딜러로 전업한 개그맨 이동윤이 '우리는 개그맨이다'를 통해 2년여 만에 개그 무대에 오른다.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윤형빈소극장에서 진행된 WAG TV '우리는 개그맨이다' 제작발표회에서 이동윤은 "무대를 떠난지 거의 2년이 됐다. 설렌다"라며 "무대를 떠났을 때도 무대 밖에서도 무대를 그리워하는 개그맨들이 많다. 웃음과 감동을 전할 수 있는 무대를 열심히 선보일 생각"이라고 밝혔다.

개그맨 이동윤이 WAG TV '우리는 개그맨이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WAG TV]

'우리는 개그맨이다'는 신예개그맨부터 베테랑 개그맨까지 모두 모여 직접 만들어나가는 다양한 장르의 코미디 콘텐츠다. 프로그램은 '개그는 비타민이다' '개그맨들이 노는판-개판' '개그챌린지'로 구성된다.

이동윤은 이번 '개그챌린지'에서 그간 보지 못한 원로 선배들과 함께 팀을 꾸려 나선다.

이동윤은 "많이 보지 못한 조합일 것이다. 나는 원로 선배들과 같이 조합을 꾸렸다.어릴 때 '쇼 비디오자키' '유머 일번지' 때 개그의 꿈 키워준 선배들이다. 시청자들이 새롭게 느낄 것"이라고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