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승원, 제41회 황금촬영상 인기상 수상 "정말 감사하고 소중해"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차승원이 제41회 황금촬영상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

차승원은 지난 20일 열린 제41회 황금촬영상 영화제에서 영화 '싱크홀'로 촬영 감독이 선정한 인기상을 받았다. 관객뿐만 아니라 제작진에게도 사랑받는 배우임을 입증한 것.

배우 차승원이 제41회 황금촬영상에서 인기상을 받았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황금촬영상 영화제 인기상은 촬영 감독들이 현장에서 카메라를 통해 본 배우들의 연기에 표를 모아 선정되는 상으로, 그만큼 특별한 의미가 있어 많은 배우가 욕심내는 부문이기도 하다.

검정 슈트와 회색 롱 코트로 명불허전 독보적인 패셔니스타임을 뽐낸 차승원은 "2002년 영화 '신라의 달밤'으로 황금촬영상 최우수 인기남우상을 수상한 후 약 20년 만에 다시 황금촬영상 영화제 무대에 섰다. 촬영 감독님들께서 주신 인기상이라 정말 감사하고 소중하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 버스터 영화다. 차승원은 영화에서 친근하고 인간적인 캐릭터 만수 역을 맡아 웃음과 감동을 다 잡은 연기로 관객에게 긍정의 에너지까지 전하는 역할을 톡톡히 했다.

한편 차승원은 오는 27일 생존형 변호사로 활약한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 첫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 출연도 확정지어 2022년에도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