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황치열 "다음주 콘서트, 노래보다 춤 연습 열심히"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컬투쇼' 황치열이 다가오는 콘서트를 위해서 춤 연습을 열심히 하고 있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 황치열, 윤계상, 박용우, 임지연, 박지환, 어반자카파, 이승윤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SBS 파워FM '컬투쇼'에 황치열이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사진=SBS]

이날 김태균은 "황치열 씨가 '대면 콘서트로 만나고 싶은 스타 1위'에 등극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황치열은 쑥스러워하며 "우리 팬님들이 열심히 투표해준 결과가 아닐까 싶다"라며 겸손을 표했다.

그러면서 "다음주에 콘서트를 한다. 준비를 열심히 하고 있다"라며 "발라드 가수니까 노래 연습을 많이 해야하지 않나. 춤 연습을 더 하고 있다"라고 예고했다.

그는 "춤이 잘 안 외워진다. 열심히 하고 있다"라며 "멋진 모습을 보여드려야하니까"라고 말해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