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둘째 초음파 사진 공개 "아무리 봐도 부엉이 같아"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가수 이지혜가 둘째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이지혜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니(우리 둘째)의 앞모습이라는데 아무리 봐도 부엉이 같은데"라며 "각도의 문제겠지"라고 글을 남겼다.

가수 겸 방송인 이지혜가 둘째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은 임신 9개월 째인 이지혜의 초음파 사진이다. 이지혜는 "한달 남았어. 미니야 보고 싶다"라며 두근거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인 문재완과 결혼해 이듬해 첫 딸 태리 양을 낳았다. 이지혜, 문재완 부부는 앞서 출연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