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설현·진희경, '살인자의 쇼핑목록' 출연 확정(공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이광수, 설현, 진희경이 '살인자의 쇼핑목록' 출연을 확정 지었다.

tvN 새 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연출 이언희/극본 한지완) 측은 26일 이광수, 김설현, 진희경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이광수, 김설현, 진희경이 '살인자의 쇼핑목록'에 출연한다. [사진=각 소속사]

'살인자의 쇼핑목록'은 서울 변두리 아파트 인근에서 의문의 시체가 발견되자 엄마가 운영하는 MS마트 인턴 대성(이광수 분), 지구대 순경 도아희(김설현 분), 대성 모친 정명숙(진희경 분)이 마트 영수증을 기반으로 시작하는 동네 대면 코믹 추리극.

영화 '탐정: 리턴즈', '미씽: 사라진 여자' 등을 연출한 이언희 감독과 드라마 '원티드', '오늘의 탐정' 등을 집필한 한지완 작가가 만나 살벌한 살인사건에 코미디를 섬세하게 버무릴 예정이다. 여기에 톡톡 튀는 개성과 탄탄한 연기력을 겸비한 이광수, 김설현, 진희경이 뭉쳐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이광수는 과거에는 암기 천재였지만 현재는 3년째 9급공무원 시험에 낙방 중인 MS마트 사장 아들 안대성 역을 맡았다. 대성은 세상 쓸데없는 디테일한 관찰력, 괜히 뇌용량만 차지하는 거추장스러운 기억력, 불의 앞에 도망조차 못 치는 소심함을 가졌다. 10살 때 MS마트에서 겪은 사건을 시작으로 인생이 꼬이기 시작한다.

이광수는 영화 '싱크홀', '탐정: 리턴즈'와 함께 드라마 '라이브', '마음의 소리' 등을 통해 특유의 유쾌한 매력이 더해진 흡입력 있는 연기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그가 보여줄 열연에 관심이 모아진다.

김설현은 오동지구대 열혈 순경이자 대성의 여자친구 도아희를 연기한다. 아희는 어려서부터 일편단심 대성바라기로 '대성의 모친' 명숙과 함께 그의 든든한 지원군을 자처한다. 그러던 그녀가 아파트 인근에서 의문의 살인사건이 발생하자 직접 범인을 찾기 위해 나선다.

드라마 '나의 나라', '낮과 밤'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설현이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열정 넘치는 순경으로 보여줄 모습에 기대가 높아진다.

진희경은 MS마트 사장이자 대성의 모친 정명숙 역을 맡았다. 명숙은 무능하지만 잘생긴 남편을 사랑하고 바보같지만 인간적인 아들을 사랑한다. 특히 작은 동네 슈퍼를 번듯한 2층짜리 건물과 있을 건 다 있는 마트로 키워낸 두려울 것 없는 인물이다.

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 '어쩌다 가족' 등에서 내공 강한 생활 밀착형 연기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킨 진희경이 MS마트 사장으로 보여줄 여장부 카리스마에 관심이 한껏 치솟는다.

'살인자의 쇼핑목록' 제작진은 "이광수, 김설현, 진희경이 3인의 주연으로 캐스팅돼 어느 때보다 든든하다. 이제껏 본 적 없는 슈퍼(마켓) 히어로즈가 유쾌한 웃음과 살벌한 긴장감을 동시에 선사할 예정이니 기대해달라"라고 전했다.

'살인자의 쇼핑목록'은 2022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