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 "'쇼미10' 참가자들에 미리 들려줘, 열광적 반응에 확신"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송민호(MINO)가 예능 '쇼미더머니10' 참가자들에 신곡을 먼저 들려줬다며 그 반응을 전했다.

송민호는 7일 오전 솔로 정규 3집 'TO INFINITY.'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갖고 새 앨범을 소개했다. 송민호의 컴백은 솔로 정규 2집 'TAKE' 이후 약 1년 만이다.

송민호는 "시간이 빨리 흘러간다. 3집 앨범이라는 것이 와닿지 않지만 명예롭고 기분이 좋다. 긴장되고 설레이고, 몽글몽글 간지럽고 좋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송민호 솔로 정규 3집 'TO INFINITY.' 이미지 [사진=YG엔터테인먼트]

송민호는 JTBC '싱어게인2-무명가수전' 심사위원과 엠넷 '쇼미더머니10' 프로듀서 등으로 바쁜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송민호는 "몸이 하나만 더 있었다면, 쌍둥이 형제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진심으로 했다"라며 "그래도 제가 보여드릴 것이 많았고 소화를 다 했어야 했다. 결국에는 값진 경험이다. 앨범 작업에도 큰 도움이 됐다"라고 말했다.

새 앨범 준비에 영향을 끼친 것이 있냐는 질문에 "직접적인 영향보다, '쇼미더머니10'를 하면서 시기가 겹쳤다. 친구들에게 먼저 들려주고 '어때?'라고 물어봤다. 반응이 열광적이어서 확신과 자신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너무 절실한 친구들이다. '쇼미더머니4'에 참가자로 나갔었고 제 자신을 돌아보게 됐다. 절실함과 뜨거운 에너지가 있는가 (생각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열일의 원동력에 대해 팬을 꼽으며 "보여드리고 싶다. 아무 것도 안하는 순간들이 불안하다. 관심을 받아야 하는 '관종'이다. 몸은 피로해도 피곤한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송민호는 앞서 발표한 두 장의 솔로 정규앨범에서 전곡 작사·작곡에 참여, 프로듀서로서 역량을 뿜어냈다. 정규 3집'TO INFINITY.'를 통해 자신의 음악 스펙트럼을 또 한 번 확장, 새로운 이야기를 풀어낸다.

타이틀곡 '탕!♡ (TANG!♡)'은 '사랑을 얻기 위해서라면 어떠한 대가라도 기꺼이 치르겠다'는 열정 넘치는 가사가 돋보이는 노래다. 송민호 특유의 힙합 스웨그와 감각적인 어법이 담겼다.

송민호는 이날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TO INFINITY.'를 공개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