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FNC 신인' 피원하모니, 2022년 1월 가요계 컴백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FNC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피원하모니가 2022년 1월 컴백한다.

7일 복수의 가요관계자에 따르면 피원하모니는 2022년 1월 컴백을 목표로 신보 막바지 작업 중이다.

피원하모니(P1Harmony)가 미니 2집 'DISHARMONY : BREAK OUT(디스하모니:브레이크아웃)'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피원하모니는 기호 테오 지웅 인탁 소울 종섭으로 구성된 FNC엔터테인먼트의 6인조 보이그룹이다.

지난해 10월 'DISHARMONY : STAND OUT'로 데뷔한 뒤 디지털 싱글 '틀', 지난 4월 'DISHARMONY : BREAK OUT'을 발표하며 활발히 활동했다. 이후 약 10개월 만에 가요계 컴백하며 강렬한 음악색을 다시 한 번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신보는 피원하모니가 미국 활동을 통해 글로벌 팬들의 눈도장을 받은 뒤 나오는만큼 직전 활동곡보다 큰 반향이 예상된다.

피원하모니는 앞서 10월 초 미국 롤링스톤(Rolling Stone) 라이브 공연을 시작으로 FOX TV 굿데이 뉴욕 방송, 샌디에고에서 진행된 한국의 날 기념 행사, LA에서 진행된 미국 프로축구(MLS) 축하무대 등에 참석하며 데뷔 1년 만에 글로벌 K팝 팬들을 사로잡으며 '4세대 K팝 실력파' 아이돌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여기에 지난 6일 피원하모니 공식 유튜브 및 SNS 채널에는 메타버스 세계관 '+WORLD'까지 공개되면서, 피원하모니의 컴백 스케일은 보다 커질 전망이다.

한편 피원하모니의 신보는 2022년 1월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