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교육청, 올 특수교육 행동중재 전문가 양성


통합교육 지원체계 구축

[아이뉴스24 대성수 기자]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은 11일 특수교육 대상 학생들의 교육회복 지원을 위한 ‘2022학년도 특수교육 운영 계획’을 발표했다.

전남도교육청 전경

계획안에 따르면 전남교육청은 특수교육 대상 학생들의 통합교육 지원체계를 구축한다.

이를 위한 방안으로 교육청, 특수학교, 특수교육기관, 병원 등 지역사회 여러 기관들과의 협력해 행동중재지원단을 구성․운영한다.

또 특수교사를 대상으로 행동중재 전문가를 양성할 방침이다.

장애 영․유아 교육 지원도 강화한다. 통합교육 거점 유치원을 지정․운영해 통합유치원 기반을 마련하고,방과후 과정 시간제근무 기간제교사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특수교육지원센터 특수 순회교사 6명을 증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한 세부 추진 과제로 ▲특수교육 교육과정 편성․운영 지원 ▲통합교육 내실화 지원 ▲진로․직업교육 지원 강화 ▲장애공감문화 확산 및 지원체제 강화 ▲특수교육지원센터 운영 내실화 등이 제시됐다.

박경희 중등교육과장은 “올해는 지역적 여건에 맞게 특수교육 주요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무안=대성수 기자(dss@inews24.com)







포토뉴스